st-bg9

감정과 뇌

작성자
관리자
조회
312
감정을 읽어주고 바라봐주면
뇌는 의외의 해결책을 제시합니다.
여러가지 어려운 상황에 노출되어 스트레스가 가득한 나의 마음을 찬찬히 들여다보고
또 그 마음의 언어를 읽어줍니다.

"정말 하기 싫구나. 정말 지쳤어, 답답해. 짜증나.."

어둡고 답답한 내면의 생각들을 털어내면 낼 수록
뇌는 새로운 해답을 제시할 능력이 생겨납니다.

뇌안의 가득한 정보를
마치 컴퓨터의 오래된 파일 정리 하듯 하나씩 비워 내는 것과 같은 원리입니다.

타인과의 관계도 마찬가지 입니다.
화가 나거나 슬퍼하거나 외로운 이들의 감정을 함께 느껴준다면
그들의 마음은 천천히 얼음이 녹듯
풀어지고 밝은 생각이 차오르는 것을
함께 느낄 수 있습니다.